유치원에 간 데이빗
칼데콧상 수상작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안돼, 데이빗!>의 후속작.데이빗은 늘 쉴 새 없이 말썽을 피운다. 그 장난에 엄마와 선생님 모두 고개를 절레절레. '안돼, 데이빗!' 아무리 야단쳐도 소용이 없다. 말썽꾸러기이고 장난이 끊일 날이 없지만 그런 데이빗을 사랑하는 엄마와 선생님의 모습들이 ...
안돼! 데이빗
1999년 미국 도서협회에서 주최하는 그림책 부분 우수상인 `칼데콧`상을 받은 작품. 대부분의 사람들이 어린 시절 엄마에게 꾸중 들은 경험이 있을 것입니다. 왜 그리도 하지 말라고 하는 것이 많았던지. 목욕탕에서 물장난 하면 안돼, 밥먹을 때 떠들어서는 안돼, 집안에서 뛰면 안돼... 데이빗은 늘 쉴 새...
[맨처음] [이전]  1  2  3  4 [다음] [마지막]